연중시기

[보편지향기도] 최선을 다하지만 무력함을 느끼는 이들을 기억합시다.

강소진

자비의 하느님,

정직하게 충실하게 열심히 살아가지만

현실의 고통과 아픔 속에서

지치고 괴로워하는 이들과 함께 해 주소서.

그들이 자신의 삶을 한탄하거나 원망하지 않게 하시고

바르고 충실하게 살아온 지금까지의 삶이

헛되지 않았음을 느끼게 하여 주소서.

주님, 그들에게 다시 일어설 힘을 주소서.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