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성모님의 순명

thomais 514 2016-11-18 23:15:15
thomais (4).jpg


<성모님의 순명>, 2016, 21ⅹ28.3, 종이에 수채화

제 그림에 등장하는 성모님은 다 다른 얼굴을 하고 계십니다.
2010년에 세례를 받고, 그때부터 지금까지
제가 성당에서 만나는 모든 수녀님들과 자매님들이 제 눈에는 성모님처럼 보였었어요.
밖에서 만나는 여느 사람들과는 다르게
성당에서 만나는 분들의 모습은 '참 맑고 곱다-'하는 느낌을 주었거든요.
형제자매들을 통해 삼위일체이신 하느님을 뵙듯
성당에서 만나는 분들의 모습에서 성모님을 뵙곤 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성모님을 그릴 때 제가 만났던 사람들을 떠올리고
성모님이 어떠한 방법으로 사람들을 도와주고 계시는지를 묵상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성모님을 그리고 있을 때에는
제게 있는 개인적인 걱정, 고민, 세상걱정거리를 다 놓아두고
고요한 평화 속을 걷는 것 같은 느낌을 받곤 합니다.
부족한 실력이라서 그 느낌을 보는 분들이 전달받지 못하더라도,
언젠간 온전히 전해지길 바라며 계속 정진하려고 합니다.

비도 오고 센치해져서 글이 길어졌습니다.
늘 감사합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990
[공지사항] 재능기부 하시기 전에 반드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바오로딸 2013-09-15 4399
409 주일학교 여름방학 숙제 '착한일 일지' 댓글+1 강주현 2018-06-20 17
408 내맘 변하지 않아 댓글+1 한은비 2018-05-31 73
407 성모님 망토은 마술쟁이 댓글+3 한은비 2018-05-14 119
406 나 주님앞에 댓글+1 한은비 2018-04-30 113
405 묵주 만들기 재능 기부도 가능한가요? 댓글+1 김태연 2018-04-16 174
404 나의치료자 댓글+1 한은비 2018-04-15 122
403 부활을 축하드리며 ~ ^^ 댓글+1 한은비 2018-03-31 146
402 부활카드 댓글+1 김태희 2018-03-30 166
401 토끼 댓글+1 김태희 2018-03-30 130
400 나때문에 댓글+1 한은비 2018-03-20 147
399 봄비 댓글+1 작은돌멩이 2018-03-17 134
398 지혜를 찾는 이에게 댓글+1 박영미 2018-03-15 151
397 겟쎄마니 아버지 댓글+2 한은비 2018-03-13 174
396 내일걱정은..... 댓글+1 박영미 2018-02-27 164
395 주님 한분만을 댓글+1 한은비 2018-02-06 212
394 나를 도우시는분 댓글+1 한은비 2018-01-11 246
393 주안에 있는나 댓글+2 한은비 2018-01-10 220
392 보편지향기도 - 가난하고 고통받는 사람들을 위하여 댓글+1 프란 2017-12-27 314
391 The true light: 나의 빛 예수님 댓글+1 아름다와 2017-12-24 297
390 저를 받으소서 댓글+1 강민혜 2017-12-11 274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