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강가에 서서

함선주 195 2017-05-09 09:54:51

ham2 (1).JPG

ham2 (2).JPG

ham2 (3).JPG

"주님,저희는 주님께서 어디로 가시는지 알지도 못하는데,어떻게 그 길을 알 수 있겠습니까?"(요한14,5)

 

 

강가에 서서

흐르는 강물을 바라보면

 

하느님의 사랑이

얼마나 넓고 깊으신지

알 수 있습니다.

 

강가에 서서

흐르는 강물을 바라보면

 

하느님의 사랑이

끊임이 없으심을

알 수 있습니다.

 

강가에 서서

흐르는 강물을 바라보면

 

하느님의 사랑이

누구를 향해 흘러가는지

가슴 깊이 느낄 수 있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320
[공지사항] 재능기부 하시기 전에 반드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바오로딸 2013-09-15 3925
369 2018 달력 댓글+1 황희연 2017-10-13 38
368 마태오를 부르심 댓글+1 조근영 2017-09-19 73
367 기도 그리움 댓글+1 노영숙 2017-09-16 69
366 나를 살리시는 분, 주님이시여 댓글+1 김용민 2017-09-16 56
365 나의 주님 나의 하느님 댓글+1 김용민 2017-09-02 96
364 바오로 사도의 회심 댓글+1 노영숙 2017-08-31 67
363 새로나기 댓글+1 노영숙 2017-08-17 94
362 보시니 좋았다 댓글+1 노영숙 2017-08-04 148
361 밀알 하나가 땅에 떨어져... 댓글+1 노영숙 2017-07-21 153
360 하느님 말씀 댓글+1 노영숙 2017-07-14 136
359 나는 있는 나다 댓글+1 노영숙 2017-07-07 160
358 자수 스카풀라 댓글+1 오혜정 2017-06-16 282
357 엄마 댓글+1 김용민 2017-06-06 236
356 제 마음을 드려요 댓글+2 한은비 2017-06-05 294
355 예수성심 Sacred Heart of Jesus 댓글+2 노영숙 2017-06-05 290
354 평화 댓글+1 김용민 2017-05-27 228
353 말씀과 십자가 댓글+1 노영숙 2017-05-26 257
352 기억 댓글+1 김인숙 2017-05-16 210
351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320
350 봄꽃 함선주 2017-05-09 235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