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바오로 사도의 회심

노영숙 39 2017-08-31 11:42:43

0655293addc310e13feba305c5afc97c_1504147536_4258.JPG
 

사울은 여전히 주님의 제자들을 향하여 살기를 내뿜으며 대사제에게 가서,

다마스쿠스에 있는 회당들에 보내는 서한을 청하였다.

새로운 길을 따르는 이들을 찾아내기만 하면 남자든 여자든 결박하여 예루살렘으로 끌고 오겠다는 것이었다.

사울이 길을 떠나 다마스쿠스에 가까이 이르렀을 갑자기 하늘에서 빛이 번쩍이며 그의 둘레를 비추었다. 그는 땅에 엎어졌다.

그리고  “사울아사울아 나를 박해하느냐?” 하고 자기에게 말하는 소리를 들었다.

사울이 “주님주님은 누구십니까?” 하고 묻자 그분께서 대답하셨다.

나는 네가 박해하는 예수다. 이제 일어나 성안으로 들어가거라

네가 해야  일을 누가 일러  것이다.” (사도행전 9,1-6)

 

 

 

Comments

바오로딸 09.01 10:03
http://contents.pauline.or.kr/bbs/board.php?bo_table=board3&wr_id=1332

바오로와 예수님의 시선이 인상적입니다.

고맙습니다. 성인 카테고리에 업로드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244
[공지사항] 재능기부 하시기 전에 반드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바오로딸 2013-09-15 3893
369 마태오를 부르심 조근영 2017-09-19 12
368 기도 그리움 댓글+1 노영숙 2017-09-16 20
367 나를 살리시는 분, 주님이시여 댓글+1 김용민 2017-09-16 16
366 나의 주님 나의 하느님 댓글+1 김용민 2017-09-02 55
열람중 바오로 사도의 회심 댓글+1 노영숙 2017-08-31 40
364 새로나기 댓글+1 노영숙 2017-08-17 75
363 보시니 좋았다 댓글+1 노영숙 2017-08-04 116
362 밀알 하나가 땅에 떨어져... 댓글+1 노영숙 2017-07-21 130
361 하느님 말씀 댓글+1 노영숙 2017-07-14 119
360 나는 있는 나다 댓글+1 노영숙 2017-07-07 138
359 자수 스카풀라 댓글+1 오혜정 2017-06-16 257
358 엄마 댓글+1 김용민 2017-06-06 215
357 제 마음을 드려요 댓글+2 한은비 2017-06-05 268
356 예수성심 Sacred Heart of Jesus 댓글+2 노영숙 2017-06-05 267
355 평화 댓글+1 김용민 2017-05-27 200
354 말씀과 십자가 댓글+1 노영숙 2017-05-26 221
353 기억 댓글+1 김인숙 2017-05-16 195
352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244
351 봄꽃 함선주 2017-05-09 205
350 강가에 서서 함선주 2017-05-09 172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