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겟쎄마니 아버지

한은비 293 2018-03-13 15:28:00

겟쎄마니 아버지

 

 

엎디여 절하나이다

눈으로 보아도 알수없고

몸으로도 느낄수없고

 

오로지

마음으로만 알아볼수 있는 당신

 

만져보아도 그 느낌 알수없고

고통과 깨달음중에 알아볼수 있는 당신

 

엎디어 아버지를 느끼나이다

참회의  눈물을 쏟아내고서야 오로지 알아볼수 있는 당신

 

가시에 찔려서

상처가 아물 꽃잎을 덮어보아도

내 마음 위로해줄 이 아무도 없음을 

 

오로지 주님뿐이라는것을

성모어머니가 가르쳐주심을

 

아버지 도우소서

어리석은 저

참으로 가여운 저

무엇을 찿아가는지도 모르는 저

눈물로 장미꽃송이

아픔의 길에 수놓아보니

 

성모어머니께서 일러주시더군요

 

"아버지께 청하여라

너를 위해 고통중에서도 

널 위로해주신 아버지께 

그만 아파하고

그만 울거라"

 

 

아버지 저 여기 있나이다

저를 당신의  필요한 도구로 써주소서

 

    -  M . LEA  -

 

Comments

바오로딸 03.14 14:54
http://contents.pauline.or.kr/bbs/board.php?bo_table=board3&wr_id=1410

고맙습니다. 보편지향기도 카테고리에 [창작기도]로 업로드했습니다.

성모님의 망토 아래에서 주님의 수난에 깊이 동참하는 사순시기 되시기 바랍니다.
한은비 03.16 02:04
Amen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사이트 변경에 따른 재능기부 게시판 안내 바오로딸 2017-05-12 1784
[공지사항] 재능기부 하시기 전에 반드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바오로딸 2013-09-15 4636
402 진리에 속한 사람은 누구나 내 말을 듣는다 댓글+1 김아람 2018-11-27 43
401 오늘 너도 평화를 가져다 주는 것이 무엇인지 알았더라면....... 김아람 2018-11-22 36
400 그대처럼 사랑스러운 사람을 본 일이 없다 댓글+1 김아람 2018-11-16 71
399 부족한 글씨 나눕니다^^ 댓글+1 김아람 2018-10-24 158
398 성당 댓글+1 한은비 2018-10-12 105
397 묵주기도성월의 성모님입니다 ^0^ 댓글+1 서지연스텔라 2018-09-29 181
396 아빠,아버지 댓글+1 한은비 2018-09-16 122
395 난 바보랍니다 댓글+1 한은비 2018-08-13 173
394 나의 눈물을 기억하소서 댓글+1 한은비 2018-07-22 183
393 주님은 나의힘 댓글+1 한은비 2018-06-25 236
392 주일학교 여름방학 숙제 '착한일 일지' 댓글+1 강주현 2018-06-20 259
391 내맘 변하지 않아 댓글+1 한은비 2018-05-31 213
390 성모님 망토은 마술쟁이 댓글+3 한은비 2018-05-14 329
389 나 주님앞에 댓글+1 한은비 2018-04-30 234
388 묵주 만들기 재능 기부도 가능한가요? 댓글+1 김태연 2018-04-16 401
387 나의치료자 댓글+1 한은비 2018-04-15 241
386 부활을 축하드리며 ~ ^^ 댓글+1 한은비 2018-03-31 237
385 부활카드 댓글+1 김태희 2018-03-30 320
384 토끼 댓글+1 김태희 2018-03-30 263
383 나때문에 댓글+1 한은비 2018-03-20 246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