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사도의 모후께 드리는 편지

강소진 861 2014-05-20 09:21:19
사도의 모후께 드리는 편지

사랑하올 어머니,
적막한 5월, 하나 둘 취소된 축제들, 주인공이 없는 어린이날, 눈물로 메워진 어버이날과 스승의 날... 꽃들도 알고서 그러는지 만개하던 성모동산도 괜히 쓸쓸합니다.

어머니, 세월호 참사는 충격과 아픔을 줍니다.
무죄한 아이들의 죽음, 자식이 구조되기만 기다리는 부모들 앞에서 눈물이 납니다.
묵주를 들어보지만 기도의 말을 잃습니다.
'과연 내게 아무 책임이 없다 할 수 있을까?'
신문을 폈을 때는 가슴을 치다가도 덮고나면 어느새 지극히 현실적이고 이기적인 모습으로 돌아가는 제 자신을 봅니다.
주님께서는 세상을 위해 지금도 십자가에서 죽으시는데, 그분 곁 당신도 슬피 우시는데...
어머니, 저는 세상을 품어 안을 그릇이 못 됩니다.
이런 제가 어떻게 이 세상에 빛을 전할 수 있나요?

하지만 어머니,
저를 위해 돌아가신 그분의 강한 사랑을,
그러에도 기도하라고 말씀하시는 그분의 호소를 물리칠 수 없습니다.
어머니, 도와주십시오.

어머니, 당신께서는 주님께서 돌아가시는 그 순간에 함께 계셨지요.
주님께서 느끼셨을 그 고통을 고스란히 받아 안으셨지요.
예수님과 당신께서 십자가 아래에서 나누신 그 사랑의 깊이를 저는 상상도 할 수가 없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숨을 거두시기 직전 당신께 요한사도를 맡기셨습니다.
믿어왔던 스승이 죽어버린 허망함 앞에서 울고 있는 어쩌면 분노하고 있었을 그에게 당신은 어떤 이야기를 하셨나요?
당신 아드님의 목숨으로 바꾼 그 제자를 끌어안고 위로하시던 당신!
지금 이 순간에도 온 인류를 품에 안고 눈물의 기도를 드리고 계실 어머니,
당신의 그 마음을 저에게 주십시오.
저도 울고 분노ㅗ하고 아파하는 이들을 그렇게 끌어안고 위로하고 싶습니다.

어머니, 제가 당신처럼 당신 아드님의 십자가 곁에 서 있을 수 있는 용기를 주십시오.
제가 당신처럼 세상을 품을 수 있게 해주십시오.
제가 당신을 사랑할 수 있게 해주십시오.
사도의 모후님, 제가 열렬한 사도가 될 수 있도록 해 주십시오.

맑은 하늘 5월에 당신의 딸 드림.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6 봉헌된 이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강소진 2014-04-22 638
375 위정자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강소진 2014-04-22 752
374 연대의 마음을 청하며 기도합니다. 강소진 2014-04-22 638
373 기쁜 부활에 주님의 자녀가 된 새 입교자들을 위하여 기도합시다. 김태희 2014-04-29 825
372 사도의 모후 이은숙 2014-04-29 631
371 신비로운 장미 이은숙 2014-04-29 786
370 사도 바오로 이은숙 2014-04-29 641
369 빈무덤 청원소 2014-05-02 724
368 저희와 함께 묵으십시오 청원소 2014-05-09 813
367 카네이션 오마리아 2014-05-13 708
366 5월에 어울리는 이미지 이은숙 2014-05-14 876
365 성바오로사도 이은숙 2014-05-14 773
364 사도의모후 이은숙 2014-05-14 649
363 스승예수 이은숙 2014-05-14 658
362 바오로사도 캐릭터 이윤지 2014-05-19 724
열람중 사도의 모후께 드리는 편지 강소진 2014-05-20 862
360 성모님께 올리는 기도 김마리아 2014-05-20 733
359 똑똑 조현진 2014-05-21 721
358 보편지향기도 김태희 2014-05-27 676
357 보편지향기도 윤나라 2014-05-27 720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