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주님의 든든한 십자가

Ohnhwa 1,085 2013-09-25 13:48:12
주님의 든든한 십자가_2013_9_20_Ohnhwa.jpg

'나 때문에 자기 목숨을 잃는 그 사람은 목숨을 구할 것이다.' 
- 루카 9,24 -

주님의 말씀을 따르며 사는 삶은 쉽지 않을 수 있습니다.
너무 힘든 고통에 주저 앉아 달콤하고 편해보이는 악의 유혹에 빠져들 수 있을 것입니다.

"누구든지 내 뒤를 따라오려면, 자신을 버리고 날마다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야 한다." (루카 9,23)
하지만 주님은 우리를 희망으로 구원하십니다.
십자가는 우리의 짐이 아니라 희망의 구원입니다.
주님의 빛으로 어둠의 그림자를 밝히며 나아갈 수 있습니다.

일어나서 하루의 시작기도를 올릴때도
식사를 하며 성호를 그을때도
버스를 타며 기도할 때도
잠들기 전에 마침기도를 올릴때에도

언제나 든든한 빛의 주님이 함께 하심을 느낍니다.
그래서 주님의 어린양이라는 것이 행복합니다.

By Ohnhwa Sketch





CCL BY-NC-ND(저작자표기-비영리-변경불가)적용 부탁드립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4 만화로 보는 성바오로 8 주민학 2014-01-14 1094
393 바오로 사도의 회심 댓글+1 노영숙 2017-08-31 1091
열람중 주님의 든든한 십자가 Ohnhwa 2013-09-25 1086
391 너희는 주님의 길을 곧게 내어라 청원소 2014-12-15 1083
390 성탄 축하 카드 이미지 댓글+1 신 아드리아나 2019-12-21 1082
389 묵주 만들기 재능 기부도 가능한가요? 댓글+1 김태연 2018-04-16 1078
388 부활이미지 3개 댓글+1 김윤희 2019-03-18 1076
387 아기예수님의 봉헌 김아눈시았따수녀 2015-05-11 1073
386 정신적, 육체적으로 고통받는 이들을 위하여 기도합시다. 청원소 2014-12-04 1060
385 성모님의 순명 thomais 2016-11-18 1058
384 새벽녁의 어느 조그만 성당 Ohnhwa 2013-10-01 1057
383 일어나 비추어라! 박우철 2014-08-11 1051
382 2018 달력 댓글+1 황희연 2017-10-13 1047
381 장미꽃 한 송이 함선주 2016-05-23 1045
380 나에게 바오로는 누구인가? 남보나 2014-07-31 1043
379 어느 눈 오는 날 함선주 2015-01-15 1043
378 바오로 사도 캐릭터 엄fsp 2015-08-10 1043
377 여름 땀흘리는 이들과 여름 아이들 함선주 2014-08-01 1035
376 [마신부의 성경강의] 마르코 복음 16장 겸손기도 2014-01-07 1033
375 5월에 어울리는 이미지 이은숙 2014-05-14 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