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임주신 십자가 안고

노영숙 630 2016-04-30 12:28:48
nys임주신 십자가 안고.JPG





"우리는 십자가에 못박히신 그리스도를 선포합니다."

(1코린 1, 23)

 

 

"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께서 내 안에 사시는 것입니다."

(갈라 2, 20)


 

  임주신 십자가 안고 / 하한주 신부

 


삶이
보람 없거늘

악써 무삼하리오


죽음
임께 가리니

애써 기두릴것은


오로지
사나 죽으나

뜻대로하리라


임의
생애가

마냥 슬펐었기에


임쓰신
가시관을

나도 쓰고살으리라


뒷날
임이 보시고

닮았다하소서


취하고 싶소이다
깨고 싶지않소이다.

 
넘은님의 품에
안기인채 죽고파서

 
주신십자가 안고
몸부림을 칩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6 눈물나도록 슬플때 한은비 2016-05-18 485
295 주님 마음을 가진 나 한은비 2016-05-16 423
294 부르심 한은비 2016-05-14 479
293 성모님 망토는 마술쟁이 한은비 2016-05-12 505
292 주님 사랑은 취미가 아니다 한은비 2016-05-11 573
291 주님은 모든것을 채워주십니다 한은비 2016-05-11 588
290 한은비 2016-05-11 404
289 용기를 내어라. 내가 세상을 이겼다 함선주 2016-05-09 661
288 예수성심 노영숙 2016-04-30 702
열람중 임주신 십자가 안고 노영숙 2016-04-30 631
286 아기 예수님과 성모님 노영숙 2016-04-30 668
285 참빛이신 말씀 노영숙 2016-04-30 511
284 주님은 나의 목자 노영숙 2016-04-30 464
283 삶의 십자가 길 노영숙 2016-04-30 445
282 하느님은 사랑이십니다 (부제:성체로 오시는 주님) 노영숙 2016-04-30 593
281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다 함선주 2016-04-27 523
280 보편지향기도 이은숙 2016-04-25 647
279 그리스도 김윤희남보나 2016-04-21 465
278 장여울 2016-04-20 432
277 나는 빛으로서 이 세상에 왔다 함선주 2016-04-20 637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