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

 

바오로 사도의 회심

노영숙 1,164 2017-08-31 11:42:43

0655293addc310e13feba305c5afc97c_1504147536_4258.JPG
 

사울은 여전히 주님의 제자들을 향하여 살기를 내뿜으며 대사제에게 가서,

다마스쿠스에 있는 회당들에 보내는 서한을 청하였다.

새로운 길을 따르는 이들을 찾아내기만 하면 남자든 여자든 결박하여 예루살렘으로 끌고 오겠다는 것이었다.

사울이 길을 떠나 다마스쿠스에 가까이 이르렀을 갑자기 하늘에서 빛이 번쩍이며 그의 둘레를 비추었다. 그는 땅에 엎어졌다.

그리고  “사울아사울아 나를 박해하느냐?” 하고 자기에게 말하는 소리를 들었다.

사울이 “주님주님은 누구십니까?” 하고 묻자 그분께서 대답하셨다.

나는 네가 박해하는 예수다. 이제 일어나 성안으로 들어가거라

네가 해야  일을 누가 일러  것이다.” (사도행전 9,1-6)

 

 

 

 

Comments

바오로딸 2017.09.01 10:03
http://contents.pauline.or.kr/bbs/board.php?bo_table=board3&wr_id=1332

바오로와 예수님의 시선이 인상적입니다.

고맙습니다. 성인 카테고리에 업로드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0 주님께 드리는 나의 예물은.. 댓글+2 신 아드리아나 2020-09-11 1169
399 장미꽃 한 송이 함선주 2016-05-23 1167
398 엄마의 기도 이금희 2015-02-10 1166
397 하늘빛 풍경 함선주 2015-08-21 1165
열람중 바오로 사도의 회심 댓글+1 노영숙 2017-08-31 1165
395 구유에 누우신 아기 예수님과 성모님, 성요셉 황혜진 2014-01-06 1163
394 부활이미지 3개 댓글+1 김윤희 2019-03-18 1150
393 항상 감사하십시오. 댓글+1 박지안 2019-06-16 1149
392 성탄 전야 미사의 촛불 Ohnhwa 2013-09-25 1146
391 2월 폰배경화면 댓글+3 신 아드리아나 2020-01-20 1146
390 [캘리]약속 댓글+1 믿는대로 2019-06-27 1136
389 마태오를 부르심 댓글+1 조근영 2017-09-19 1135
388 주님의 든든한 십자가 Ohnhwa 2013-09-25 1134
387 성모님과 교황님 전민진 2014-08-05 1131
386 묵주 만들기 재능 기부도 가능한가요? 댓글+1 김태연 2018-04-16 1123
385 너희는 주님의 길을 곧게 내어라 청원소 2014-12-15 1117
384 만화로 보는 성바오로 8 주민학 2014-01-14 1113
383 아기예수님의 봉헌 김아눈시았따수녀 2015-05-11 1108
382 성모님의 순명 thomais 2016-11-18 1093
381 일어나 비추어라! 박우철 2014-08-11 1091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