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시기

[묵상] 새로나기

노영숙

11ab3a2c15d2bac9410137e80267d9f9_1503020378_4753.JPG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에게 말한다.

누구든지 물과 성령으로 태어나지 않으면, 하느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다.

육에서 태어난 것은 육이고, 영에서 태어난 것은 영이다.

너희는 위로부터 태어나야 한다.

바람은 불고 싶은 데로 분다.

너는 그 소리를 들어도 어디에서 와 어디로 가는지 모른다. 

영에서 태어난 이도 다 이와 같다.” (요한 3, 5-8)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