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연중 제2주간 화요일

김혜선

연중 제2주간 화요일

“사람의 아들은 또한 안식일의 주인이다.”(마르2,28)


우리가
노동의 엿새 동안에는
세상의 죄에 머물러 살다가

일곱째 날인 주님의 날에는
죄를 고백하고
뉘우치며
회개하는 마음으로
경건하게
미사전례에 참석한다면

안식일의 주인이
누구인지를
알고 있다는 증거라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성경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2020.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