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다해 부활 제2주간 수요일

김혜선

다해 부활 제2주간 수요일

 

 

“우리와 비슷하게 우리 모습으로 사람을 만들자.”(창세1,26)

 

 

말씀은 

삼위일체이신 하느님께서

우리에게 보여주시는

거룩한 사랑이라네.

 

하느님과 우리가

서로 닮은 점은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서

보여주시는 그 사랑을 

마음 가득 담고 살면서

 

만나는 이에게 

망설임 없이

그 사랑을 내어줄 줄 아는

거룩한 정신이라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