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부활 제7주간 토요일

김혜선

부활 제7주간 토요일

 

 

“나는 이스라엘의 희망 때문에 이렇게 사슬에 묶여 있습니다.” (사도28,20)

 

 

때로는

믿음에 대한 희망 때문에

우리가 사슬에

묶일 때가 있네.

 

그럴 때마다 우리는

자만심과

게으름과

탐욕과

이기주의를 거슬러 가며

우리를 묶고 있는

사슬을 

스스로 풀어야 한다네.

 

믿음에 대한 

우리의 희망에

아주 담대히

자유로운 사랑의 날개를 

달아주어야 한다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