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다해 연중 제18주간 토요일

김혜선

다해 연중 제18주간 토요일 

 

“그가 가난한 이들에게 아낌없이 내주니 그의 의로움이 영원히 존속하리라.” (2코린9,9)

 

 

의로운 이들은

가난한 이들을 알아보는

매와 같은 눈을 

갖고 있다네.

 

그들의 눈에

가난한 이들이 포착될 때마다

그들은 아낌없이 

모든 것을 내어준다네.

 

가난한 이들의 품에 안겨있는 

주님을 알아보는 

지혜로운 눈을 가진

 

그들의 의로움은 

하느님의 영원한 기쁨이라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