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다해 연중 제19주일

김혜선

다해 연중 제19주일

 

 

“믿음으로써, 아브라함은 장차 상속 재산으로 받을 곳을 향하여 떠나라는 부르심을 받고 그대로 순종하였습니다.” (히브11,8)

 

 

아브라함은

믿음의 등불 하나만 들고

무작정

아버지의 집과 친족을 떠나

먼 길을 걸어갔네.

 

하느님을 무척 사랑했던 

그는

하느님과의 약속을 

아주 굳게 믿고 있었기에

모든 것은 

이미 다 받은 것이라고 

생각하였네.

 

그가 현세에서 

미처 누리지 못한 축복도

먼 훗날 

하늘의 도성에서 

다 누리게 되리라는 

희망의 등불은

영원히 그를 지켜 주었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