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가해 연중 제1주간 수요일

김혜선

가해 연중 제1주간 수요일

 

“예수님께서 그 부인에게 다가가시어 손을 잡아 일으키시니 열이 가셨다. 

(마르1,31)

 

 

세상에서 온갖 열병으로

시달리는 이들은

주님의 손을 잡아야

벌떡 일어난다네.

 

그들이 진리를 믿고 

올바르게 따를 때,

세상으로 향하던

그들의 뜨거운 열정을

쏟아부어야할 곳이 

과연 어디인지를 

분명히 깨닫게 되고

 

그들은

교회에 시중들며

세상의 헛된 열병에 

다시는 시달리지 않게 된다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