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가해 연중 제4주간 금요일

김혜선

가해 연중 제4주간 금요일

 

“무엇을 청할까요?” (마르6,24)

 

 

우리가 청하는 것이

우리 인생의 향방을 

결정한다네.

 

우리가 청하는 대로

우리 삶은

여러 갈래의 길로

달려 나가고

 

우리가 바라고

우리가 이루는 꿈대로

세상의 빛깔도 변해간다네.

 

우리가 청은

때로 누군가의 운명을

단숨에 바꿔놓을 수도 있기에

 

우리가 무엇을 청하든

지혜를 먼저 구해야 한다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