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아녜스의 말씀이 시가 되어

[김혜선 아녜스] “자신을 위해서는 재화를 모으면서 하느님 앞에서는 부유하지 못한 사람이 바로 이러하다.” (루카 12,21)

김혜선

“자신을 위해서는 재화를 모으면서 하느님 앞에서는 부유하지 못한 사람이 바로 이러하다.” (루카 12,21)

 

 

하느님 앞에서 부유한 사람은

적어도 자기 소유의 십분의 일을

끊임없이 주님께 봉헌한다네.

 

아니,

아예 자기 곳간의 열쇠를

주님께 맡기고

주님께서 필요하신 때에

필요한 만큼 쓰시도록

자리를 내어드린다네.

 

하느님께서 좋아하시는 것은

과부의 렙톤 두 닢.

회심으로 바치는

마음의 봉헌.

 

참으로 놀라운 일은

비어낼수록 그의 곳간은

더욱 더 새롭게 차올라

끊임없이 퍼내어도

마르지 않는 샘물 같다네.

본 게시글을 공유하실 때에는 저자명을 정확히 표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김혜선 아녜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번호 제목 날짜
83 [김혜선 아녜스] “그러나 군중 때문에 그를 안으로 들일 길이 없어 지붕으로 올라 가 기와를 벗겨내고, 평상… 2015-12-07
82 [김혜선 아녜스] “너희는 주님의 길을 마련하여라. 그분의 길을 곧게 내어라.” (루카3,4) 2015-12-06
81 [김혜선 아녜스] “그러나 그들은 나가서 예수님에 관한 이야기를 그 지방에 두루 퍼뜨렸다.” (마태9,31) 2015-12-04
80 [김혜선 아녜스] “그들을 그분 발치에 데려다 놓자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고쳐 주셨다.” (마태15,30) 2015-12-02
79 [김혜선 아녜스] “그들은 곧바로 배와 아버지를 버려두고 그분을 따랐다.” (마태4,22) 2015-11-30
78 [김혜선 아녜스] “너희는 앞으로 일어날 이 모든 일에서 벗어나 사람의 아들 앞에 설 수 있는 힘을 지니도록… 2015-11-29
77 [김혜선 아녜스] “하늘과 땅은 사라질지라도 내 말은 결코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루카21,33) 2015-11-27
76 [김혜선 아녜스] “너희는 인내로써 생명을 얻어라.” (루카21,19) 2015-11-25
75 [김혜선 아녜스] “저들은 모두 풍족한 가운데에서 얼마씩을 예물로 넣었지만, 저 과부는 궁핍한 가운데에서 가… 2015-11-23
74 [김혜선 아녜스] “진리에 속한 사람은 누구나 내 목소리를 듣는다.”(요한 18,37) 2015-11-22
73 [김혜선 아녜스] “나의 집은 기도의 집이 될 것이다.” (루카19,46) 2015-11-20
72 [김혜선 아녜스] “내가 올 때까지 벌이를 하여라.” (루카19,13) 2015-11-18
71 [김혜선 아녜스] “내가 너에게 무엇을 해주기를 바라느냐?” (루카18,41) 2015-11-16
70 [김혜선 아녜스] “그러나 그 날과 그 시간은 아무도 모른다.” (마르13,32) 2015-11-15
69 [김혜선 아녜스] “너희는 롯의 아내를 기억하여라.” (루카 17,32) 2015-11-13
68 [김혜선 아녜스] “일어나 가거라.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다.” (루카17,19) 2015-11-11
67 [김혜선 아녜스] “이것들을 여기에서 치워라. 내 아버지의 집을 장사하는 집으로 만들지 마라.” (요한2,1… 2015-11-09
66 [김혜선 아녜스] “그런데 가난한 과부 한 사람이 와서 렙톤 두 닢을 넣었다.” (마르12,42) 2015-11-08
65 [김혜선 아녜스] “주인은 그 불의한 집사를 칭찬하였다. 그가 영리하게 대처하였기 때문이다.” (마태16,8… 2015-11-06
64 [김혜선 아녜스] “이와 같이 너희 가운데에서 누구든지 자기 소유를 다 버리지 않는 사람은 내 제자가 될 수… 2015-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