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o신부의 영원한 기쁨

[이종훈] 나해 8월 29일(연중 제22주일) 나와 하느님(+MP3)

Loading the player...

나해 8월 29일(연중 제22주일) 나와 하느님

우리 하느님의 이름은 ‘예수님의 아버지’시다. 예수님이 아빠, 아버지라고 부르셨던 바로 그분이시고 우리도 예수님을 따라 그분을 아버지라고 부른다. 입으로만이 아니라 마음으로, 실제로, 진짜로 그분을 아버지라고 부른다. 얼마 전 세상을 떠난 지인의 나눔이 기억난다. 하느님께 꾸지람을 들었다고 했다. 그 꾸지람은 하느님을 입으로만 아버지라고 불렀다는 자각이었고 뉘우침이었다. 그래서 그 꾸지람 덕분에 그는 병중에도 큰 위로를 받았고 평화롭게 아버지께 돌아갈 수 있었다.

기도문을 읽어 내려가며 입으로만 아버지라고 부르고 있는 건 아닌지 마음을 잘 살펴보아야겠다. 자녀는 아버지의 말씀을 듣는다. 여기서 들음은 실천을 의미한다. 이 땅에서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와 소통하는 가장 쉬운 길은 그분의 말씀을 마음에 새기는 것이다. 성경과 교회의 가르침을 하느님의 말씀, 말 그대로 하느님이 나에게 하시는 말씀으로 받아들인다. 그 말씀 안에는 우리 영혼을 구원할 힘이 담겨 있다. 입으로만 아버지라고 부르는 게 아니라면 그 말씀을 실행할 것이다. 귀로만 듣지 말아야 한다. 귀를 즐겁게 하고 감동을 주는 말씀만 찾아다닌다고 그가 곧 주님의 자녀인 건 아니다. 아마 그날 주님은 그를 모른다고 하실 것이다. 주님, 주님 부른다고 모두가 하늘나라에 들어가는 것은 아니다(마태 7, 21). 입으로만 ‘예.’라고 대답하며 자신을 속이는 사람이 되지 말아야 한다(야고 1, 21-22).

오늘 전례 화답송의 시편은 하늘나라에 사는 이들은 어떤 사람들인지 노래한다. 흠 없이 걸어가고, 의로운 일을 하며, 마음속 진실을 말하는 이, 함부로 혀를 놀리지 않는 이. 친구를 해치지 않고, 이웃을 모욕하지 않는 이. 악인은 업신여기지만, 주님을 경외하는 이는 존중하는 이. 이자를 받으려고 돈놀이하지 않고, 죄 없는 이를 해치는 뇌물을 받지 않는 사람이다. 그들은 성당에서 사는 사람도 아니고, 기도를 많이 하는 이도 아니다. 그들은 한 마디로 윤리적으로 선한 사람들이다.

이웃을 대하는 태도, 사회와 공동체에서 사는 방식이 곧 그의 하느님과의 관계이다. 이웃을 잘 대하지 않는 사람이 하느님을 사랑하고 그분의 말씀을 잘 들을 리 없다. 마스크 쓰고 백신 맞는 걸 좋아할 사람은 없을 거다. 그런데도 그렇게 하는 것은 이 어려운 시간을 이겨내기 위해서는 이것 말고 다른 더 좋은 방법을 아직 찾지 못했기 때문이다. 예수님도 마스크 쓰고 백신 맞으셨을 거다. 답답하고 친구들과 어울려 놀고 싶어도 참는다. 그게 이웃사랑이고 그게 하느님 사랑이다. 오랜만에 찾은 감실 앞에서 왈칵 눈물을 쏟았던 그 교우에게 알려주셨던 것처럼 하느님도 우리를 그렇게 보고 싶으시지만 참고 계신다. 이렇게 하느님과의 관계는 더 친밀해지고 순수해진다. 사랑하면 그의 말을 듣는 법이다.

예수님, 주님과의 대화는 언제나 독백이고, 대화라고 해도 주님 부분은 저의 상상입니다. 그렇기는 해도 이렇게 할 수 있는 것은 믿음의 선물이고, 그 독백의 대화를 성령께서 하느님과의 대화로 이끌어주신다고 믿습니다. 그리고 어렵고 싫지만, 주님 말씀을 실행하려는 노력이 주님과 실제로 친해지게 만들어줍니다.

영원한 도움의 성모님, 아드님과 더욱더 친해지게 도와주소서. 아멘.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번호 제목 날짜
1721 [이종훈] 나해 10월 20일 섬김과 신뢰(+MP3) 2021-10-20
1720 [이종훈] 나해 10월 19일 잘 기다리기(+MP3) 2021-10-19
1719 [이종훈] 나해 10월 18일(성 루카 복음사가 축일) 평화를 위한 음식(+MP3) 2021-10-18
1718 [이종훈] 나해 10월 17일(연중 제29주일) 복음의 기쁨(+MP3) 2021-10-17
1717 [이종훈] 10월 16일(성 제라도 마옐라 축일) 더 멀리 보게 하시는 성령(+MP3) 2021-10-16
1716 [이종훈] 나해 10월 15일(예수의 성녀 데레사 기념일) 믿는 것 말고는 (+MP3) 2021-10-15
1715 [이종훈] 나해 10월 14일 진실만 말하기(+MP3) 2021-10-14
1714 [이종훈] 나해 10월 13일 자유(+MP3) 2021-10-13
1713 [이종훈] 나해 10월 12일 부자 되기(+MP3) 2021-10-12
1712 [이종훈] 나해 10월 11일 바꿀 용기(+MP3) 2021-10-11
1711 [이종훈] 나해 10월 10일(연중 제28주일) 포기와 추종(+MP3) 2021-10-10
1710 [이종훈] 나해 10월 9일 하느님과 소통(+MP3) 2021-10-09
1709 [이종훈] 나해 10월 8일 예수님 편에서(+MP3) 2021-10-08
1708 [이종훈] 나해 10월7일(묵주기도의 복되신 동정마리아기념일) 섭리에 맡김(+MP3) 2021-10-07
1707 [이종훈] 나해 10월 6일 구원의 도구(+MP3) 2021-10-06
1706 [이종훈] 나해 10월 5일 손님으로 서 계신 주님(+MP3) 2021-10-05
1705 [이종훈] 나해 10월 4일(프란치스코 성인 기념일) 영성(+MP3) 2021-10-04
1704 [이종훈] 나해 10월 3일(연중 제27주일) 봉헌(+MP3) 2021-10-03
1703 [이종훈] 나해 10월 2일(수호천사 기념일) 어린이(+MP3) 2021-10-02
1702 [이종훈] 나해 10월 1일(소화小花 데레사 성인 기념일) 부끄러움(+MP3) 2021-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