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o신부의 영원한 기쁨

[이종훈] 5월 17일 수고의 의미

이종훈

 

5월 17일 수고의 의미

 

예수님은 당신의 운명을 알고 계셨고 그 길로 곧장 나아가셨다그것을 제자들에게 수차례 말씀하지만 그들은 알아듣지 못했다아니 그러고 싶지 않았겠지그러니 몇 번을 들어도 수수께끼처럼 들렸을 것이다.

 

너희는 내가 어디로 가는지 그 길을 알고 있다.” “주님저희는 주님께서 어디로 가시는지 알지도 못하는데어떻게 그 길을 알 수 있겠습니까?(요한 14,4-5)” 누가 거짓말을 하는 것일까물론 토마스이고 나다고통과 고난을 거치지 않고 이루어지는 것은 아무 것도 없다심지어 악행을 저지르는 이들도 수고하고 고통을 겪는다사는 건 고통이다어머니 태 안에서부터 출산의 죽을 고비를 넘기고 나면 먹고 사는 일과 사람들과 관계에서 오는 어려움 그리고 질병과 죽음의 고통까지 겪어야 한다그러고 보면 장수는 축복이 아니다그런데도 장수를 기원함은 고통스러운 삶을 넘어선 어떤 다른 삶다른 세상을 바람이다나의 이런 수고와 고통이 어떤 의미를 갖기를 그리고 나에게 참된 어떤 것으로 보상해주기를 바람이지 않을까?

 

합당한 대가를 치르지 않고 성공과 행복만을 바라는 마음이 진정한 고통의 원인일는지 모른다세상에 그런 것은 없다없는 것을 있다고 여기니 혼란스럽고 갈등을 겪는 것은 아닐까이미 알고 있는 것을 당연하게 여기고 치러야할 대가를 치르면 몸에게는 좀 미안하지만 마음은 평화로울 것이다.

 

해야 할 것은 하지 않고하지 말아야 할 것을 하기 때문에 혼란스럽고 고통스럽다버려야 할 것을 계속 갖고 있고 짊어져야 할 것을 내려놓았기 때문에 사는 게 어색하다우리는 자신의 구원을 위해서 버리고 또 짊어지지만 예수님은 죄인인 우리들을 위해서 하지 않으셔도 될 십자가를 짊어지시고 가지 않으셔도 될 죽음의 길을 가셨다참 고맙다삶은 수고다악행도 선행도하느님 편에 서도 그 반대편에 서도 수고하지 않을 수 없다그렇다면 그 수고가 나의 구원은 물론이고 조금이라도 이웃의 구원에 도움이 되면 좋지 않을까그 길을 주님께서 열고 보여주셨다.

 

나의 길이신 예수님버려야 할 것과 짊어져야 할 것을 제가 왜 모르겠습니까언제나 유혹에 시달리니 마음이 흐려져 잘 구분하지 못합니다죽음의 세계까지 내려가셨던 주님 사랑에 대한 신뢰로 저의 흐려진 눈을 맑게 하소서.

영원한 도움의 성모님길의 인도자이시니 제 발걸음을 구원의 길로 인도하소서아멘.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번호 제목 날짜
1256 [이종훈] 7월 2일 본래 모습 (+ mp3) 2020-07-02
1255 [이종훈] 7월 1일 더 이상한 사람들 (+ mp3) 2020-07-01
1254 [이종훈] 6월 30일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 (+ mp3) 2020-06-30
1253 [이종훈] 6월 29일(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 사도 대축일) 세상 속으로 (+ mp3) 2020-06-29
1252 [이종훈] 6월 28일(연중 13주일) 부르심 (+ mp3) 2020-06-28
1251 [이종훈] 6월 27일(영원한 도움의 성모 대축일) 신뢰를 가르쳐주시는 분 (+ mp3) 2020-06-27
1250 [이종훈] 6월 26일 가난과 연민의 만남 2020-06-26
1249 [이종훈] 6월 25일(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마음을 모아 (+ mp3) 2020-06-25
1248 [이종훈] 6월 24일(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 정화 (+ mp3) 2020-06-24
1247 [이종훈] 6월 23일 순수한 지향 (+ mp3) 2020-06-23
1246 [이종훈] 6월 22일 사랑의 하느님, 연민의 예수님(+ mp3) 2020-06-22
1245 [이종훈] 6월 21일(연중 제12주일) 크고 긴 시험 (+ mp3) 2020-06-21
1244 [이종훈] 6월 20일(티 없이 깨끗하신 성모 성심 기념일) 예수님께 가는 길이신 성모님 (+ mp3) 2020-06-20
1243 [이종훈] 6월 19일(예수성심 대축일) 악순환의 고리 끊기 (+ mp3) 2020-06-19
1242 [이종훈] 6월 18일 하느님께 속해 있는 운명 (+ mp3) 2020-06-18
1241 [이종훈] 6월 17일 다시 기도하기 (+ mp3) 2020-06-17
1240 [이종훈] 6월 16일 험담 멈춤 (+ mp3) 2020-06-16
1239 [이종훈] 6월 15일 주님 앞에서 토해내기 (+ mp3) 2020-06-15
1238 [이종훈] 6월 14일(지극히 거룩하신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 도움 (+ mp3) 2020-06-14
1237 [이종훈] 6월 13일(파도바의 성 안토니오 기념일) 새로운 세상 (+ mp3) 2020-06-13